영암군, 귀농·귀촌 선도도시 분야 착한브랜드 대상 수상

  • 즐겨찾기 추가
  • 2019.05.19(일) 05:18
영암군, 귀농·귀촌 선도도시 분야 착한브랜드 대상 수상
양민수 기자 today-gj@daum.net
2019년 05월 15일(수) 19:57
착한브랜드 대상 수상 [사진=영암군]

[투데이광주=양민수 기자] 영암군(군수 전동평)은 지난 15일 농림축산식품부, 산업통상자원부, 보건복지부가 후원하고 동아일보가 주최하는 2019 소비자에게 신뢰받는 착한브랜드(귀농·귀촌 선도도시 분야) 대상을 수상했다고 15일 밝혔다.

착한브랜드 대상은 고객이 생각하지 못한 부분까지 진심으로 배려하는 기관을 격려하고 널리 알림으로써 지속가능한 성장과 국가발전에 기여하고자 추진하는 권위있는 브랜드 행사다.

최근 5년 동안 8,299명(귀농 654, 귀촌 7,645)의 귀농·귀촌인 유입되어 그 수가 매년 증가추세에 있는 영암군은 귀농·귀촌인이 소득을 창출하면서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영농기술지원과 청년 농업인을 위한 지원정책을 운영하고, 다양한 교육 시스템 구축으로 군 생산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것이 수상의 계기가 됐다.

전동평 영암군수는 “영암-서울농장의 조속한 완공을 통해 대한민국 서남부권 귀농·귀촌의 중심지로 발전시켜 귀농·귀촌인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더욱 더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양민수 기자 today-gj@daum.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기획특집
독자의소리
생생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