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설 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열어

  • 즐겨찾기 추가
  • 2019.04.23(화) 10:14
고창군, 설 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열어

“지역상품·지역상가 이용으로 함께 살리고 잘사는 상생경제 실현”

김태현 기자 today-gj@daum.net
2019년 01월 31일(목) 22:07
유기상 군수를 비롯한 유관 기관·단체장, 여성단체 회원, 공무원 등 300여명이 참석해 군청 광장에서 고창 전통시장까지 가두 행진을 하며 내 고장 상품 애용과 전통시장 이용 캠페인을 펼쳤다.

[투데이광주=김태현 기자] 고창군(군수 유기상)이 31일 민족 고유의 명절인 설을 앞두고 침체된 전통시장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설 명절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와 함께 ‘내 고장 상품 애용 캠페인’을 펼쳤다.

이날 행사에는 유기상 군수를 비롯한 유관 기관·단체장, 여성단체 회원, 공무원 등 300여명이 참석해 군청 광장에서 고창 전통시장까지 가두 행진을 하며 내 고장 상품 애용과 전통시장 이용 캠페인을 펼쳤다.

또 각자 준비한 온누리 상품권으로 제수용품과 생활필수품 등을 구입하는 장보기 행사를 가졌다.

유기상 군수는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활력을 불어넣고 매출 증대를 위해 고창사랑 상품권을 발행할 예정이다”며 “앞으로 고창사랑 상품권으로 고창 물건을 먼저 사주고, 고창의 전통시장, 상가와 업소를 먼저 이용해 ‘함께 살리고 잘사는 상생경제’의 밑거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수곤 상인회장은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항상 관심과 노력을 아끼지 않으시는 고창군과 여러 기관·사회단체, 군민 여러분께 감사 드린다”며 “고창전통시장도 군민의 관심과 기대에 부응하여 ‘자랑스런 고창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창군에서는 전통시장의 활성화를 위해 주차장 증설, 고객편의시설 건축 등 시설현대화사업을 추진했고, 고창전통시장을 경쟁력 있는 특성화 시장으로 변모시키기 위해 문화관광형시장 육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또 지역 내 소비 증가와 자금의 역외 유출 방지로 지역경제의 선순환을 도모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고창사랑 상품권을 발행할 예정이다.
“앞으로 고창사랑 상품권으로 고창 물건을 먼저 사주고, 고창의 전통시장, 상가와 업소를 먼저 이용해 ‘함께 살리고 잘사는 상생경제’의 밑거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태현 기자 today-gj@daum.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독자의소리
생생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