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경찰, 전남청장 방문 치안현장 간담회 개최

  • 즐겨찾기 추가
  • 2018.12.19(수) 02:25
곡성경찰, 전남청장 방문 치안현장 간담회 개최
박지원 기자 today-gj@daum.net
2018년 12월 03일(월) 22:51
곡성경찰서는 시민이 곧 경찰이다.’는 주제로 치안현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투데이광주= 박지원 기자] 곡성경찰서(서장 양동재)는 3일 곡성경찰서 3층 동악마루에서 최관호 전남지방경찰청장, 양동재 곡성서장, 각 부서 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경찰이 곧 시민이고, 시민이 곧 경찰이다.’는 주제로 치안현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치안현장 간담회는 치안수요가 많은 옥과파출소 격려 방문을 시작으로 국가중요시설 한국석유공사 곡성지사 방문, 협력단체 간담회, 현안업무청취, 직원과의 현장간담회 순으로 진행되었다.

이날 간담회에서 최관호 전남청장은 곡성경찰 주요 추진업무, 치안현안에 대해 공유하고 ‘제복 입은 시민’으로서의 경찰정신 구현을 위해 현장 직원들과 격의 없이 자유롭게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최관호 전남지방경찰청장은 “‘제복 입은 시민으로서의 경찰정신 구현, 바르고 유연한 법 집행, 조직 내부의 자율가치 존중’으로 시민과 경찰이 하나 된 공동체 치안 환경을 조성하여 보다 안전하고 정의로운 전남을 만들기 위해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박지원 기자 today-gj@daum.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독자의소리
생생화보